일이 어떻게 되가야 하는지 아는데 못하는 것과 모르고서 못하는 것 사이에는 큰 차이가 있다. 전자가 훨씬 큰 스트레스를 만든다. 모르면 자책하면 되지만 알면 남탓하게 되기 때문이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