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한하게, 보면 어렸을 때 멋있는 말을 더 잘했던 것 같다. 나이가 나도 조금씩 들면서 그다지 멋진 구라는 잘 못치겠다. 요즘 어린 사장들이 참 멋진 구라를 치는 모습을 보면 멋있고 부럽기도 하고 또 큭큭 귀엽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 한편으론 과거의 내 모습이 좀 부끄러워지기도 한다. 그러나 요즘 보면 정말 똑똑하고 실행력도 갖춘 훌륭한 젊은 대표가 몇 명 있는 것 같다. 확실히 똘똘한 스타트업의 시대는 맞는 모양이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