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회가 우리를 피해가지 않는 길

최근에 누군가의 추천으로 오랫동안 바래왔던 사업 기회를 얻게 되었는데 놓쳐 버렸다.

만나서 이렇다할 논리 없이 부탁과 떼를 쓰고 있는 나를 보았다. 한 시간쯤 대화하고 나서 바라던 결과를 얻지 못하고 돌아서는데 기회를 쟁취하지 못한 내 자신에 화가 났다. 그리고 나와 우리 제품의 가능성을 믿지 못하는 상대가 원망스러웠다. 그렇게 근래 들어 가장 아쉬운 미팅을 마치고 십분쯤 걷는데 갑자기 그런 생각이 들었다.

‘저것은 원래부터 내것이 아니었다.’ 하긴 그토록 바라던 기회가 허탈하게 누군가의 소개와 추천으로 예고없이 내 눈 앞에 다가온 것이다. 나와 우리 제품은 기회를 잡을 준비가 덜 되어 있었고 즉시 놓쳤다.

그러고 보면 기회라는 것이 백날 노력한다고 오는 것이 아니라 인력으로 이해할 수 없는 지점 어딘가에서 불쑥 찾아오곤 하는데 그때 내가 얼마나 준비되어 있느냐가 딱 성장의 가능성인 것 같다. 우리는 머리로는 기회를 항상 바라고 있으면서 정작 그것이 예고없이 찾아 왔을 때 제대로 잡을 준비가 안되어 있었던 것이다.

나에게 소개와 추천을 한 사람은 그 기회를 스스로 쟁취하기 위해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을 들였을 것이다. 그렇게 얻은 기회인데 나는 소개로 쉽게 얻었으니 똑같이 준비되어 있을리 만무하고 같은 성과를 기대할 수도 없을 것이다. 고로 그것은 원래 내것이 아니리라.

그러므로 깊게 아쉬워할 필요도, 화를 내거나 누군가를 원망할 필요도 없다. 나는 다만 다시금 배우는 것이다. 기회라는 것은 스스로 얻어야 하고 그러기 위해 스스로 먼저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하며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을 정성껏 쏟아야 한다는 것을.

갑자기 주어지는 기회는 부응하기도 쉽지 않을뿐더러 어떻게 급조해 마음에 들었다손 치더라도 결국 오랜시간 서로에게 도움되는 비즈니스는 못될 것이다. 그러므로 더 오래 칼을 갈자. 더 쓸만한 무기를 만들어 놓고 우리에게 기회가 왔을 때 세상을 놀라게 할 수 있도록 내실을 쌓고 있자.

기회가 나를 피해갈 수 없도록 하자. 요즘 깊게 느끼는 것이지만 한쪽이 더 바라는 딜은 무조건 실패하는 딜이다. 남들이 우리를 바라게 하자. 그러기 위해 좋은 제품으로 칼을 갈고 우리 제품을 씀으로써 행복한 사람들을 더 많이 만들어 놓자. 그것만이 모든 딜에서 대등한 관계를 만드는 길이고, 기회가 어느 상황에서든 절대 우리를 피해가지 않게 하는 길일 것이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